언론보도

언론에 나온 IBK경제연구소 관련 내용입니다.

(공감신문)[조봉현의 스타트업경제] 새로운 기업 세상을 여는 비콥 운동

2022-09-15 | 조회수 179

...

2022.08.28

기후위기, 불공정, 불평등, 양극화 등 우리 사회가 안고 있는 중요한 과제이다. 비콥 운동(B corp movement)으로 지속 가능한 포용적·상생적 기업 문화로 바꾸 나가야 한다.

전 세계적으로 비콥 인증(B corp certification)을 확산시키고자 하는 이른바 비콥 운동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B-Corp의 슬로건은 이해 관계자를 포용하고, 이익과 성과를 함께 창출하고 공유하며, “세상을 위한 최고(best for the world)”를 추구한다. 비콥 인증은 주주 중심의 이윤(profit) 추구 행태에서 벗어나, 사회·환경 전반의 이해관계자에게 미치는 긍정적인 혜택(benefit)을 확대하기 위해 2007년 비영리법인 B-Lab이 만든 글로벌 사회적 기업 인증제도다.

비콥 인증의 대상 및 요건은 무엇인가? 비콥 인증의 핵심은 평가지표로 활용되는 BIA(B Impact Assessment)다. 지역사회, 고객, 환경, 지배구조, 구성원 영역에서 일정 기준을 충족한 기업에 부여된다. 다만, 비콥 인증은 기업의 과거 운영을 평가하고 검증하기 때문에 적어도 운영기간이 1년 이상 되어야 한다.

2007년 이후 미국을 비롯한 주요국가에서 활발하게 진행돼 현재 약 80개국 5,300개 기업이 참여하고 있으며, 우리나라에서도 중소벤처기업을 중심으로 약 20개의 기업이 비콥 인증을 받았다.

기업은 왜 비콥 인증을 받으려고 할까. 비콥 인증을 받으면 비즈니스 모델의 공익성이 검증된 건강한 기업이라는 사회의 인식을 얻는다. 투자유치에 도움이 되고 전 세계 비콥 인증 기업들과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효과가 있다. 무엇보다도 공익성이 검증된 기업이라는 브랜드 이미지 구축으로 기업의 지속 성장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이를 바탕으로 비콥 인증 기업들은 환경과 사회에 대한 관심이 많은 MZ세대들에게도 잘 어필할 수 있는 핵심 요 요소가 된다.

세계 곳곳에서 비콥 운동이 확산할 수 있었던 이유 중 하나는 간단하고 직관적인 평가방법에 있다. 특히 ESG 영역별로 다른 인증을 요구하는 국내외 주요 인증과 달리 ESG 영역 전반을 포괄하여 인증한다는 점에서 비콥 인증 모델은 참고할 만하다.

대기업 및 글로벌 공급망 중심으로 ESG 요구가 증가하고 점차 친환경 상품을 찾는 소비 트렌드가 확대되면서 우리 중소벤처기업들도 점차 비콥 인증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우리도 중소벤처기업에 맞는 한국형 비콥 인증을 준비하면 어떨까? 무엇보다 한국형 비콥인 증은 원칙과 기준을 정립하되, 쉽고 직관적이어야 한다. 또한, 기존 인증체계와의 중복부담을 덜기 위해서 글로벌 ESG 인증 트렌드와 큰 틀에서 부합해야 하지만 업종, 지역, 기업 여건 등 국내 상황에 대한 고려도 동시에 필요하다.

민간주도의 역동적 경제성장의 주체는 중소벤처기업이다. 우리 중소벤처기업 실정에 맞는 한국형 비콥 운동이 확산되어야 한다. 기업과 기업인들의 이익만을 위한 성장이 아니라, 사회와 주변 사람들, 그리고 모두가 함께 하는 새로운 세상을 위해 비콥 운동을 모범적으로 실천하는 참 좋은 기업이 많이 탄생하기를 기대해 본다.

우리 청년 스타트업도 늘 비콥 운동의 정신을 새기면서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하기를 바란다.

Top